풀씨 이름방 | 풀씨 동아리 | 열린 울타리 | 자원활동  
ID/PW찾기 | 회원가입
  저녁눈
  글쓴이 : 변산바람꽃     날짜 : 10-01-11 00:09     조회 : 6797    
저녁눈
 

 박용래
 
 

 늦은 저녁때 오는 눈발은 말집 호롱불 밑에 붐비다

 늦은 저녁때 오는 눈발은 조랑말 발굽 밑에 붐비다

 늦은 저녁때 오는 눈발은 여물 써는 소리에 붐비다

 늦은 저녁때 오는 눈발은 변두리 빈터만 다니며 붐비다

 

---------

박용래(1925~1980) 시인은 과작의 시인이었다. 그는 우리말을 한 땀 한 땀 정성스럽게 기워 시를 써냈다. 그의 시는 가난한 것과 세상이 거들떠보지 않는 작고 하찮은 것들을 세필(細筆)로 세세하게 그려내고 돌보았다.

'저녁눈'을 읽으면 허름한 말집(추녀를 사방으로 삥 두른 집)에 앉아 '탁배기'를 한 잔 하고 있는 박용래 시인이 보이는 듯하다. 말집에는 마차꾼과 지게꾼이 흥성흥성하고, 먼 길을 터벅터벅 걸어온 나귀와 노새가 급한 숨을 내쉬느라 투루루 투레질을 하고, 누군가는 구유에 내놓을 여물을 써느라 작두질을 하고 있었을 것이다. 해는 떨어지고 추운 밤은 오는데 눈발은 삭풍에 내려앉을 곳을 찾지 못하고 있었을 것이다. 그는 호롱불 불빛을 받으며 떠도는 눈발을, 조랑말의 정처 없는 걸음처럼 난분분한 눈발을, 여물 써는 소리처럼 내리는 눈발을 바라보고 있었을 것이다.

그는 이 시에서 '붐비다'라고 써서 목탄화처럼 평면적인 풍경에 동선(動線)을 끌어넣는가 하면, 한 곳 한 곳 짚어가던 시선을 들어 올려 퀭한 빈터로 옮김으로써 시의 공간을 일순에 넓게 확장하는 재주를 선보이고 있다.

그는 물러나 앉아 늦은 저녁 눈발 내리는 그 풍경을 하나의 '공터'로 읽었을 것이다. 마차꾼과 지게꾼의 떠도는 삶과 내일이면 또 먼 길을 떠나야 하는 그네들의 노심초사와 나귀와 노새의 공복(空腹)을 읽었을 것이다.

박용래 시인은 술판에서 엉엉 잘 울던 마음 여린 시인이었다. 천진하게 잘 울어 '눈물의 시인'이라는 별명까지 얻었다. 박용래 시인과 절친했던 소설가 이문구는 '박용래 약전(略傳)'이라는 글에서 박용래 시인의 잦은 눈물에 대해 이렇게 썼다. "모든 아름다운 것들은 언제나 그의 눈물을 불렀다. 갸륵한 것, 어여쁜 것, 소박한 것, 조촐한 것, 조용한 것, 알뜰한 것, 인간의 손을 안 탄 것, 문명의 때가 아니 묻은 것, 임자가 없는 것, 아무렇게나 버려진 것, 갓 태어난 것, 저절로 묵은 것…. 그는 누리의 온갖 생령(生靈)에서 천체의 흔적에 이르도록 사랑하지 않은 것이 없었으며, 사랑스러운 것들을 만날 적마다 눈시울을 붉히지 않은 때가 없었다."

박용래 시인이 생전에 살았던 대전시 오류동 17번지의 15호를 찾아가면 "감새/ 감꽃 속에 살아라"라고 노래했던 선한 그가 "윤회 끝/ 이제는 돌아와" 다시 살고 있을까.<문태준>



게시물 692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32 슬픔을 탈바꿈하는 - 박재삼 이시영 05-10 8100
631 '억척어멈과 그의 자식들' 말의장단4. 중에서 풀꽃세상 04-28 6654
630 사소한 물음들에 답함- 제12회 천상병 시상 수상작 변산바람꽃 04-13 9586
629 아름다움.. 장터풀 03-17 6149
628 삶은 어디에나 있다 장터풀 01-30 7154
627 푸른스커트의 지퍼 - 오세영 (1) 풀꽃세상 01-27 9881
626 아이티 영혼길에~ 장터풀 01-16 5875
625 저녁눈 변산바람꽃 01-11 6798
624 죽음에게는 먼저 - 2009년 용산 학살에 부쳐 / 황규관 (1) 풀꽃세상 12-21 6761
623 아내의 맨발 3. - 갑골문外 / 송수권 풀꽃세상 12-21 7625
622 맹꽁이 전화外 - 최동문 (2) 풀꽃세상 10-09 7363
621 늙음의 노래~ 장터풀 09-27 6754
620 놀란 강 外 풀꽃세상 08-28 6443
619 남의 일인 줄만 알았다 - 흰벌 백승훈 (2) 풀꽃세상 07-23 7618
618 불고 또 부는 바람이라오~ (1) 장터풀 06-09 6786
 1  2  3  4  5  6  7  8  9  10    

select count(*) as cnt from g4_login where lo_ip = '18.205.38.159'

1016 : Can't open file: 'g4_login.MYD'. (errno: 145)

error file : /home/bbs/board.ph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