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씨 이름방 | 풀씨 동아리 | 열린 울타리 | 자원활동  
ID/PW찾기 | 회원가입
  Song of the Open Road
  글쓴이 : Walt Whitm…     날짜 : 01-01-02 11:58     조회 : 6065    
from "Song of the Open Road"



Walt Whitman


Afoot and light-hearted I take to the open road,

Healthy, free, the world before me,

The long brown path before me leading wherever I choose.



Henceforth I ask not good-fortune, I myself am good-fortune,

Henceforth I whimper no more, postpone no more, need nothing,

Done with indoor complaints, libraries, querulous criticisms,

Strong and content I travel the open road.



The earth, that is sufficient,

I do not want the constellations any nearer,

I know they are very well where they are,

I know they suffice for those who belong to them.



(Still here I carry my old delicious burdens,

I carry them, men and women, I carry them with me wherever I go,

I swear it is impossible for me to get rid of them,

I am fill d with them; and I will fill them in return.)





열린 길의 노래



<열린 길의 노래> 중에서

월트 휘트먼



두 발로 마음 가벼이 나는 열린 길로 나선다.

건강하고 자유롭게, 세상을 앞에 두니

어딜 가든 긴 갈색 길이 내 앞에 뻗어 있다.



더 이상 난 행운을 찾지 않으리. 내 자신이 행운이므로.

더 이상 우는 소리를 내지 않고, 미루지 않고, 요구하지 않고,

방안의 불평도, 도서관도, 시비조의 비평도 집어치우련다.

기운차고 만족스레 나는 열린 길로 여행한다.



대지, 그것이면 족하다.

별자리가 더 가까울 필요도 없다.

다들 제 자리에 잘 있으리라.

그것들은 원하는 사람들에게 소용되면 그뿐 아니랴.



(하지만 난 즐거운 내 옛 짐을 마다하지 않는다.

난 그들을 지고 간다, 남자와 여자를, 그들을 어딜 가든 지고 간다.

그 짐들을 벗어버릴 수는 없으리.

나는 그들로 채워져 있기에. 하지만 나도 그들을 채운다)



◈ 詩풀 ─ <마이팝영어>, 이현우 님께서 보내오신 휘트먼의 시입니다.
◈ 수크렁 ─ 오랜만에 휘트먼의 시를 읽게 되어 기쁩니다.Still here I carry my old delicious burden이 이 시의 핵심이 될 수도 있으며, 그 다음 문장은 까지의
◈ 수크렁 ─ 번역은 -나는 지금껏 지겹도록 낡아빠진 짐을 기꺼이 지고 왔네.무거운 이 짐을 버리지 않으리, 여러분, 이 짐을 지고 나는 내가 가야할 곳 어디든 옮겨 가려네.-
◈ 수크렁 ─ 더 좋은 번안이 가능하겠지만, 여기서 them을 men and woman과 동격 목적어로 역하신 건 차각인 것 같습니다. 휘트먼의 시"풀잎"이 초창기 미국신대륙 국민에게 끼친 영향
◈ 수크렁 ─ 은 핵물리학의 원동력보다 큰 것이었습니다. 그가"나는 미국이 노래하는 소리를 듣는다"라고 읊었을 때 그것은 곧 민중의 목소리가 됐습니다.
◈ 수크렁 ─ old delicious burden은 당연히 낡아빠진 짐(무거운 짐)으로 번역될 수 있으며, delisious라는 단어가 old로 맺어져 중의하는 바는 물론 안타깝기는 하나 확대
◈ 수크렁 ─ 함축하여 번안할 방도가 없습니다. 즉 시인은 의무(짐)이 짐스럽고 케케 묵은 것이면서도 감미로운(dleicious) 것으로 포장표현했는데 이 점이 시의 번역에 장애요인이라고 봅니다


게시물 692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2 바다에의 열망 죤 메이스… 01-04 4653
91 껍데기는 가라 신동엽 01-02 4919
90 Song of the Open Road Walt Whitm… 01-02 6066
89 사랑의 시 파블로 네… 12-30 5536
88 극야-개마고원에서 온 친구에게 1 신대철 12-27 5287
87 마음을 바꾸는 여덟 편의 노래 게셰 랑리 … 12-21 4516
86 누구를 위하여 종은 울리나 존 단 12-19 4586
85 내가 쪼개는 이 빵은 딜런 토마… 12-18 5020
84 農夫日記·7 이은방 12-18 3964
83 모든 만물은 이어져 있습니다 어떤 인디… 12-15 4403
82 죽어야 낫는 병 이선관 12-15 4688
81 승무 조지훈 12-14 4470
80 낙동강 편지 이원규 12-13 4382
79 동지 이시백 12-11 4285
78 가슴 1 外 윤동주 12-11 4464
   41  42  43  44  45  46  47  

select count(*) as cnt from g4_login where lo_ip = '18.205.38.159'

1016 : Can't open file: 'g4_login.MYD'. (errno: 145)

error file : /home/bbs/board.php